● 정보는 중고차 매매 사이트 순위에 유용

 

차를 살 목적으로 월급의 절반 이상은 저축을 하기로 했어요.옛날부터 차는 제 꿈이자 미래라고 생각했거든요. 아무리 탐이 나도 현실적으로 큰 돈과 이자를 내고 빚을 지고 살 수는 없었기 때문에 나름대로 계획하고 합리적으로 차를 사려고 했죠.근데 적금 만기가 될 때쯤에 생각이 바뀌었어요 주변에서 중고차 매매사이트의 순위를 조사해보니 신차만큼 상태A급 매물이 많다고 합니다.생각해보면 어차피 제가 신차의 첫 주인이 되는 것 이외에 신차라는 것을 누릴 수 있는 무언가가 없을 것 같다는 생각이 들었습니다.차를 자주 바꾸지는 못하지만, 그렇다고 처음 산 평생 탈 수 있을지는 미지수였어요. 그렇게 현실적으로 볼 때, 더 큰 비용으로 굳이 새 차를 살 필요는 없다고 느꼈어요.

그래서 만기가 되는 날에는 새 차보다는 중고차로 더 마음이 기울었죠.혼자아무리고민해도정해진답은없을것같아서우선직접보고정하자는생각으로어떤회사가있는지찾아보기시작했습니다. 인터넷에서 중고차 매매사이트 순위를 검색했더니 많이 나왔는데 시선이 확 가긴 가야겠다는 확신이 드는 곳이 없더라구요.다들 본인들이 소개하는 업체들이 좋다고 해서 뭐가 어떻게 되는지에 대해서 자세하게 써놓은 것도 아니고 막 하라고 해서 모델에 대한 커뮤니티를 알게 되고 거기서는 좋은 점을 알게 되지 않았나 글을 통해서 정보를 열심히 받았습니다.그렇게 얻은 정보 중에 수수료가 정해져 있었어요.대부분 원가로 받는 업체가

중고차 매매 사이트의 순위 수수료는 천차만별인 줄 알았는데 정해 놓으면 관심이 끓었고, 계속 그 업체에 대한 리뷰를 보니 상담을 하는 동안 판매를 하는 입장보다 소비자의 입장에서 차량을 누구보다 더 관심 있게 봐 준다는 딜러가 있다고 하더라고요 하도 가격도 잘 해 줘서 관리가 잘 된 차량이라고 보여줘서 개인적으로 단골이 된 사람도 많고, 입소문까지 많이 났던 사이에요. 후기가 좋은 회사들은 너무 많아서 사실 이것만 보고 별로 빠져들지 않았을 텐데 차를 구입한 뒤에 남긴 글을 보니 문제가 있다거나 문제된 것이 거의 없다는 글도 많았고, 사후처리도 잘 해준다고 하니 그때부터 한번 직접 방문해 보고 싶다는 생각이 들었습니다. 간다면 오히려 저런 곳에 먼저 가봐도 후회할 일은 없을 것 같습니다.

막상 방문해 보니 생각했다 보다 중고차 업체의 규모가 훨씬 크더라구요. 지금까지 지나가면서 봐왔던 업체와는 비교가 안 될 정도였어요.리뷰도 많고 보유하고 있는 매물도 많고 예전부터 지금까지 쭉 인기가 있고 활성화 되어 있는 것을 충분히 이해할 수 있었습니다.이 정도 규모로 운영하다니 처음 오자마자 오길 잘했다는 생각이 들었습니다. 아마 다른 분들이 방문하더라도 적극적으로 기대해도 좋다고 말하고 싶은 이유는 기대가 크면 실망도 크다는 이야기가 있는데 이곳은 그 말이 해당되지 않는 곳이라 자신 있게 소개하고 싶습니다. 기대가 큰 만큼 기대해서 좋았다는 생각이 들 정도거든요 방문해서 차에 대해서 간단히 생각했던 것들을 얘기했더니 귀기울여 들어주고 여러 가지 매물을 찾고 있었습니다

중고차 매매 사이트 순위 업체에 방문하기 전까지는 비싸고 멋진 차 중에서도 더 값진 차를 많이 보려고 했는데 현실적으로 타기에 부담이 차를 먼저 보여 준다고 처음에는 의아해하곤 했습니다.판매하는 사람이라면 사실 별로 의견을 고려하지 않고 무작정 비싸거나 부담스러워도 정말 갖고 싶은 로망이 있는 차 위주로 보여줄 거라고 생각했거든요.그러면 막상 보면 감정에 현혹될 것 같아요근데 딜러님은 그렇지 않을 수도 있어요. 상담하면서 조금 비싸다고 다 좋은 차는 아니고, 싸다고 나쁜 차는 아니라고 하면서 차의 가격이나 시세가 어느 정도 정해져 있을 뿐이지, 실은 빚을 내서까지 무리하게 차를 살 필요는 없다고 진심으로 말씀해주셨습니다.

중간중간 얘기해주시는 부분들이 정말 원래 알던 친한 형이 해 주듯이 마음에 와닿는 말들이 많았어요 솔직히 요즘 저보다 젊거나 돈을 적게 벌거나 상관없이 빚을 내서 고급 외제차나 비싼 차를 쉽게 사는 사람들이 많아서 한편으로는 부럽기도 했거든요.근데 딜러분이 현실적으로 말씀해 주셔서 정신이 들고 정말 진심으로 소비자를 위해서 차를 봐주고 있다는 생각이 들었습니다. 제가 감당할 수 없는 금액대가 아니라 16GDI 프레스티지 모델을 소개해줬는데 가성비도 좋고 2012.12년식에 비해 관리도 잘 된 물건이었고 88,911km 주행거리도 별로 없었다고 합니다.그렇다고 해서 사고가 난 차량도 아닌 데다가 침수되거나 문제가 있던 차량도 아니었습니다.

중고차 상태를 누구보다 열심히 확인해 주셔서 이정도면 컨디션이면 타고 있는 동안 유지비나 경제적으로는 별로 걱정하지 않아도 편하고 안전하게 탈 수 있을 것 같거든요.다른 곳이라면 제가 먼저 이것저것 보여달라고 할텐데 여기는 마치 필수로 보여달라고 먼저 확인시켜달라고 하지 않아도 자연스럽게 상담하면서 정보를 직접 확인하게 되고 차를 보는 동안 불안스러운 부분도 없었네요. 그래서 결국 흰색 휘발유차로 구매를 할 수 있었던 것 같아요사실 저는 매도보다 상담하는 스타일이 더 마음에 들어서 아직 어떤 차를 살지 정하지 못하셨거나 예산이 얼마나 드는지 잘 모르시는 분들도 직접 방문하셔서 중고차 매매사이트 순위를 상담하시면 고민하던 부분을 해소해 주시니 도움을 받아도 좋을 것 같아요^^

☆아래 링크글자를 누르시면 고민할 필요가 없는 기본적인 정보부터 시작해 몰랐던, 누가 쉽게 알려주지 않는 다양한 정보까지 가득한 방문 가능하세요☆

티티빤빤 중고차 각종 TV에서 극찬한 양심딜러 티티팡카 다수방송 출연 언론에 추천으로 보도된곳 cafe.naver.com